반응형

명품 브랜드들이 럭셔리 휴대폰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 최근에는 프랑스의 크리스천 디오르(Christian Dior)가 자사 브랜드를 단 고가의 2세대 럭셔리폰을 12월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오르 폰은 블랙 PVD 코팅에 도금된 모델로 사파이어 크리스털이 박혀 있다. 다이아몬드가 박힌 두 모델은 특별 주문을 해야만 구매할 수 있다. 빨간색의 ‘젤리(Zelie)’는 7900달러, 흰색의 ‘제나이드(Zenaide)’는 1만 3400달러이다.


고가임에도 디오르는 연간 1만대를 팔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휴대폰 제조는 프랑스 중소기업 모델랍스(ModelLabs)가 맡았다.


프라다 폰과 돌체&가바나 휴대폰에 이어 아르마니 폰이 이미 시장에서 성공을 거두고 있는 상황에서, 크리스천 디오르 럭셔리 폰이 얼마나 팔릴지 주목되고 있다.


출처: http://www.dior.com/prehomeFlash.htm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