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LG전자, LED LCD 모니터 첫 출시
‘TV 이어 모니터도 LED’

LG전자, LED LCD 모니터 첫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전자가 LED를 광원으로 채택한 22인치 와이드 LCD 모니터(모델명:W2286L)를 1일 첫 출시했다.

이 제품은 LED를 광원으로 밝고 선명한 화질을 구현했으며, 일반(CCFL) LCD 모니터의 절반 수준인 20mm로 두께를 줄였다.

2백만 대 1의 명암비를 구현하고도, 소비전력은 최대 40%까지 절감했다.

제조 과정에서 수은과 납을 전혀 사용하지 않은 친환경 제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니터를 장시간 사용할 때 느끼는 눈의 피로를 덜어주는 편의기능도 적용했다.

‘오토 브라이트(Auto Bright)’ 기능은 센서가 주변 밝기를 감지해 눈이 가장 편하도록 모니터 밝기를 8단계로 자동 조절한다.

한 시간 단위로 모니터 전원 버튼이 반짝이며 눈의 휴식 시간을 알려주는 ‘타임 컨트롤(Time Control)’기능을 지원한다.

또, 화면에 여러 개의 창이 떠 있을 때 보고 싶은 화면을 제외한 나머지 화면을 검게 처리할 수 있는 ‘시네마 모드(Cinema mode)’ 기능으로 UCC 감상도 편리하게 할 수 있다 .

전원과 기능 버튼에 근접 센서를 내장해 손이 버튼 가까이 다가가면 자동으로 빛을 내는 등 보는 즐거움도 더했다.

2개의 HDMI(고화질 멀티미디어 인터페이스) 단자를 갖춰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기를 손쉽게 연결할 수 있다. 가격은 41만원.

한국지역본부 HE마케팅팀장 이우경 상무는 “하반기 24인치 제품을 추가로 출시하는 등 라인업 늘려 LED LCD 모니터 시장을 주도할 것” 이라고 말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