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스투트가르트 (Dr. Ing. h.c. F. Porsche AG, Stuttgart)는 많은 이들이 꿈꾸며 가장 성공적이고 인기 있는 경주차 혈통의 양산차 911 GT3 RS 4.0을 내놓는다. 600대 한정판매 모델인 포르쉐 911 GT3 경주차가 레이스 트랙에서 이룩한 수 많은 승리의 영광을 그대로 도로 위에 재현해낸다. 911 GT3 RS 4.0에는 순수한 모터스포츠의 기술이 핵심부에 이식되었다. 수평대향 엔진의 크랭크 축은 911 GT3 RSR 경주차의 6기통 엔진에서 그대로 가져왔고 단조 피스톤 커넥팅 로드에 티타늄을 입혔다. 911 모델 중에 가장 큰 4.0리터 배기량의 엔진은 리터당 125마력을 발휘하는 가장 강력한 자연 흡기 엔진으로 거듭났다. 이 고회전 엔진은 8,250 rpm에서 500마력의 최고출력을 끌어내고 5,750 rpm에서 47.0kg·m를 최대토크를 뿜어낸다.


911 GT3 RS 4.0은 인상적인 성능을 보여준다. 무엇보다 확실한 증거는 이 경주차가 뉘르부르크링 노르드슐라이페 트랙을 7분 27초에 완주하였다는 사실이다. 유일하게 선택할 수 있는 6단 변속기의 911 GT3 4.0은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킬로미터까지 3.9초에 주파하며, 서킷 주행에 맞게 세팅된 기어비를 통해 정지상태에서 시속 200킬로미터까지는 12초에 도달할 수 있다.

911 GT3 RS 4.0의 돋보이는 드라이빙 역동성은 세심하게 조작된 디테일의 산물이다. 무게를 줄이는 것이 중요한 이슈인 모터레이싱에서 사용하는 경량 서스펜션을 사용해 차의 중량을 줄였다. 버킷 시트, 카본 섬유로 제작된 보닛과 프런트 윙, 플라스틱 리어 윈도와 무게를 줄인 카펫 등의 경량 소재를 기본으로 장착해 연료를 가득 채운 상태에서도 차량 무게가 1,360킬로미터를 넘지 않는다. 그리하여 911 GT3 RS 4.0의 출력당 무게비가 2.72kg/hp에서 ‘매직 넘버’ 영역인 마력당 3킬로그램 이하로 떨어진다.

한정판 911은 기본적으로 화이트 도색을 기본으로 하며 겉모습에서부터 모터레이싱의 다이내믹한 성격을 강조한다. 여기에 커지고 새롭게 다듬은 리어 윙과 중앙으로 나온 트윈 테일파이프 그리고 넓은 너비와 낮은 차체, 공기역학적으로 향상된 보디가 특징이다. 포르쉐 양산차에는 처음으로 앞 범퍼 양쪽에 공기역학적으로 정교하게 설계한 프론트 에어 디플렉션 플릭을 달았다. 이로써 앞바퀴 축에 추가적인 다운포스를 생성하고 다시 리어 윙을 가파르게 눕히면서 차량에 공기역학적 균형을 전달한다. 911 GT3 RS 4.0은 결과적으로 이같은 공기역학적인 노력으로 추가적인 190킬로그램의 다운포스를 만들어 안정적으로 최고속력을 낼 수 있도록 한다.

911 GT3 RS 4.0은 2011년 7월부터 독일에서 출시되며 국내에도 수입 계획이다. 판매 가격은 미정이다.

[▣자동차/자동차관련] - 독특한 루프 구조를 탑재 포르쉐 911 New 버전 ‘러프 로드스터‘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새로운 ‘911 GT’ 공개 '카레라 GTS'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SUV뉴 카이엔(Cayenne) 신차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최초의 하이브리드 모델인 카이엔 S 하이브리드
[▣MP3/멀티미디어] -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3용,포르쉐 911 터보 레이싱 휠 출시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