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자동차관련

포르쉐 911 GT3 R 하이브리드 서울 공개

반응형

포르쉐 공식 수입사인 스투트가르트 스포츠카㈜는 오는 12월 8일(수) 광화문 서울파이낸스센터 광장에서 최고의 성능과 친환경성을 갖춘 포르쉐 911 GT3 R 하이브리드 경주차를 공개했다.



‘포르쉐의 달리는 실험실’이라고 불리는 911 GT3 R 하이브리드는 고성능 스포츠카의 대명사인 포르쉐 911 경주차를 베이스로 새롭게 진보된 기술을 적용한 하이브리드 경주차다. 포르쉐는 효율을 높여 연비와 배기가스를 줄이고 성능을 향상시킨다는 포르쉐 인텔리전트 퍼포먼스 철학을 바탕으로 개발한 이 하이브리드 경주차로 앞으로 차세대 경주차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한다.

배터리 없이 원반을 회전시켜 플라이 휠에 에너지를 생성하는 911 GT3 R 하이브리드는 제동 시 생성되는 에너지를 최대 40,000rpm까지 회전하는 회전운동 에너지로 변환해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최대 120kW(163hp)의 출력을 이끌어내 앞 바퀴에 전달한다. 브레이크를 밟을 때마다 열로 전환되어 소실되던 에너지는 파워로 저장되어 원하는 상황에 사용될 수 있어 하이브리드의 효율과 고성능을 동시에 담았다.

911 GT3 R 하이브리드 경주차는 지난 11월 중국 주하이에서 열린 ‘인터콘티넨탈 르망 컵(ILMC)’시리즈에서 기존에 비해 월등히 높은 에너지 효율과 성능을 자랑하며 완주에 성공, 그 레이싱 능력을 입증했다.

이번 행사는 포르쉐의 하이브리드 기술을 알리기 위해 마련된 아시아 투어로 중국과 말레이시아, 대만을 거쳐 마지막으로 국내에서 개최된다. 911 GT3 R 하이브리드 경주차는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포르쉐센터 대치에서 일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설명: 포르쉐가 8일 서울 중구 태평로에 위치한 서울 파이낸스센터에서 고성능 경주용 하이브리드 차량인 911 GT3 R 하이브리드를 공개했다. 진보된 하이브리드 기술을 담아 연비와 효율을 올리고 성능까지 향상시킨 GT3 R 하이브리드는 전륜축에 있는 2개의 60kW(81hp) 전기모터와 함께 후륜에 있는 480마력의 6기통 동력장치를 가속시켜 극대화된 성능을 발휘한다. 국내 첫 선을 보이는 911 GT3R 하이브리드는 오는 12월 10일부터 12일까지 총 3일동안 서울 포르쉐센터 대치에서 일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포르쉐>
[▣자동차/자동차관련] - 독특한 루프 구조를 탑재 포르쉐 911 New 버전 ‘러프 로드스터‘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새로운 ‘911 GT’ 공개 '카레라 GTS'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SUV뉴 카이엔(Cayenne) 신차
[▣자동차/자동차관련] - 포르쉐 최초의 하이브리드 모델인 카이엔 S 하이브리드
[▣MP3/멀티미디어] -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3용,포르쉐 911 터보 레이싱 휠 출시
반응형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