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전 세계 카메라 사용자의 궁금증을 유발시키며 큰 관심을 불러 모았던 삼성디지털이미징의 신개념 디지털카메라가 공개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디지털이미징은 13일(현지시각) 뉴욕에서 신제품 런칭 행사를 열고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개념의 전략 카메라 3종 ‘ST550, ST500, ST1000’을 선보였다.

이번 신개념 전략 카메라 3종은 더욱 쉽고 편리하게 사진을 촬영하고 공유하길 원하는 소비자 의견을 적극 반영한 혁신적 제품으로, 듀얼 LCD(ST550/ST500) 채용과 블루투스2.0 등 무선 기능(ST1000) 등 직관적인 편의성은 물론 감성적인 만족도까지 극대화했다.

카메라 전면에 1.5인치 LCD 채용...듀얼 LCD 카메라 ST550/ST500   

ST550/ST500은 카메라 전면(프론트)에 1.5인치 LCD를 채용한 듀얼 LCD 카메라로, 셀프 촬영은 물론 가족이나 친구와 함께 사진을 찍을 때 실패없이 촬영이 가능한 혁신적인 제품이다.

특히 카메라 전원이 켜진 상태에서 전면 LCD를 두드리면 LCD 화면이 켜지고 자동으로 ‘셀프샷’과 ‘스마일 인식’ 모드로 설정되어 셀프 촬영 시 별도로 셔터 버튼을 누르지 않고 ‘두드리고 웃으면’ 사진이 찍혀 더욱 편리하다.

전면 LCD는 아이의 관심을 유도하는 간단한 애니메이션이 표시되는 ‘칠드런(Children) 모드’, 셔터를 누를 때 스마일 아이콘이 표시되어 사진 찍는 타이밍을 알 수 있는 ‘셔터 인포’, 타이머를 설정하고 단체로 사진을 찍을 때 카운트 다운이 표시되어 사진 찍는 순간을 쉽게 알 수 있는 ‘카운트 모드’ 등 활용도가 다양하다.

ST550은 카메라 전면에는 1.5인치 LCD, 후면에는 3.5인치 LCD가 채용됐으며, ST500은 전면에 1.5인치 LCD, 후면에 3.0인치 LCD가 채용됐다.

두 제품은 모두 27mm 광각 4.6배 광학 줌 슈나이더 렌즈를 채용했고, 삼성의 ‘햅틱’ 기능까지 갖춰 뛰어난 디자인과 성능, 편의성 모두를 원하는 소비자를 위한 제품이다.

Wi-Fi, 블루투스로 공유하고 GPS로 촬영지 정보까지 기록하는 ST10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ST1000은 페이스북(Facebook?) 같은 소셜(social) 네트워킹 사이트나 개인 블로그에 콘텐츠를 공유하는 트렌드가 확산됨에 따라 GPS, 블루투스 2.0, Wi-Fi, DLNA 등의 무선 연결 기능을 내장해 언제, 어디서나 사진을 공유하고 전송할 수 있는 편리한 제품이다.

ST1000에 탑재된 GPS는 촬영 장소의 위치 정보(위도, 경도)를 사진에 자동으로 저장하고 카메라 스크린과 사진에는 도시 이름이 표시되어 사진을 분류하거나 관리하기에 더욱 편리하다.

구글 등의 웹 지도 서비스와 연동해 촬영장소를 지도상에 표시할 수 있어 ‘나만의 여행지도나 맛집 지도’를 만들 수도 있다.

블루투스 2.0으로 휴대폰과 같은 모바일 기기에 간단하게 사진을 전송하여 공유할 수 있고, 전송 시에는 각 기기에 최적화된 사이즈로 자동 조절되어 전송되므로 더욱 편리하게 사진을 감상할 수 있다.

무료 무선 네트워크가 제공되는 지역에서 Wi-Fi(와이파이) 기능을 통해 이메일로 사진을 바로 보내거나 페이스북(Facebook?), 피카사(Picasa™)에 사진을 전송할 수 있다. 유튜브(YouTube?)에는 동영상을 전송할 수 있다.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 기능을 지원해 집에서 HDTV로 더욱 편리하게 사진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메일이나 웹사이트로 사진을 전송할 때 풀터치 스크린에 자판을 활용할 수 있어 메뉴를 일일이 조작하여 이메일 주소 등을 입력하는 기존 제품과 차별성을 강화하고 편리함을 극대화했다.

동작 인식하는 제스처 UI와 풀터치 스크린으로 즐거움 배가   

지난 3일부터 ‘Tap and Take’라는 티저 마케팅을 통해 궁금점을 유발시켰던 이번 신제품 3종은 모두 고화소 풀터치 스크린과 움직임을 감지해 동작하는 제스처 UI가 탑재되어 가벼운 손동작 만으로 카메라를 쉽고 빠르게 조작할 수 있다.

카메라를 기울이면 ‘스마트 오토, 동영상 촬영, 프로그램’의 촬영 모드로 변환되고, 손가락으로 LCD 스크린에 X표를 그리면 사진이 삭제된다. 오른쪽이나 왼쪽으로 선을 긋거나 카메라를 기울이면 다음 사진을 볼 수 있는 등 누구나 편하고 재미있게 카메라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1,220만 카메라 화소와 듀얼 손떨림 방지, 16가지 장면을 인식하는 ‘스마트 오토’ 기능, 20개의 자주 찍는 얼굴을 자동으로 저장하고 인식하는 ‘스마트 얼굴 인식’ 기능 등 최고 성능을 갖춰, 더욱 선명하고 편리하게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720p HD급 동영상까지 촬영할 수 있어 활용도도 높다.

삼성디지털이미징 박상진 대표는 “이번 신제품은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성능과 편의성을 모두 갖춘 디지털카메라 진화의 대표적인 제품이 될 것”이라며, “전 세계적으로 TV광고와 런칭 행사 등 대대적인 마케팅을 통해 판매를 확대하는 동시에 브랜드 인지도를 향상시켜 카메라 업계를 주도하는 글로벌 리더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삼성전자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