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LG전자 투명폰, 美 CTIA 전시회서 첫 시연
“마법의 투명 키패드, 그 비밀이 벗겨진다!!”

LG전자 투명폰, 美 CTIA 전시회서 첫 시연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전자가 빼어난 디자인에 혁신적인 터치 기능을 탑재한 세계 최초의 투명폰 ‘LG-GD900’을 내달 1일부터 4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CTIA(Cellular Telecommunications and Internet Association) 와이어리스(Wireless) 2009’ 전시회에서 첫 공개 시연한다.

투명폰은 지난2월 스페인에서 열린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에서 LCD부분은 풀터치로, 하단 키패드는 투명한 강화유리로 제작된 디자인만을 공개했음에도 전세계 휴대폰 업계 및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았으며, 이번 CTIA 전시회에서의 공개 시연을 통해 그 베일을 벗게 됐다.

7.62cm(3인치) 풀 터치스크린 방식의 투명폰에 숨겨진 비밀은 터치만 하면 숫자 및 문자입력은 물론 휴대폰 기능들을 동작시키는 마법의 투명 키패드가 장착돼 마치 노트북의 터치패드처럼 사용할 수 있다 는 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우스 모드로 편리하게 인터넷을 즐길 수 있고, ▲동작 인식 기능을 업계 최초로 적용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투명 키패드에 ‘M’ 자를 쓸 때 MP3 기능이 동작하도록 기억시키면, 이후에는 ‘M’ 자만 쓰면 별도 아이콘을 누르지 않아도 바로 음악이 재생된다.

또한, 손가락으로 원을 그려 음량 등을 조절하는 ‘터치 휠’, 사진이나 웹페이지 등을 두 손가락으로 확대, 축소하는 ‘멀티 터치’, ‘필기체 인식’, 투명 키패드를 통해 반응이 진동으로 전달되는 ‘진동 피드백(Feedback)’ 등 터치스크린에서 구현할 수 있는 대부분의 기능을 갖췄다.

투명폰에는 편리한 사용성을 극대화한 명품 ‘S클래스 UI’를 채택해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가장 쉽고, 빠르고, 재미있게 사용할 수 있으며, 특히 메뉴들을 물방울 형태로 구현해 투명한 디자인과 절묘한 조화를 이루도록 특화시켰다.

이 제품은 풀 터치스크린과 투명한 강화유리로 제작된 슬라이드 키패드를 결합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전혀 새로운 디자인으로 휴대폰 업계에 ‘투명’이라는 새로운 유행을 창출하고 있다.

유명 IT 전문 온라인 매체인 씨넷(CNET)은 “지금까지 세계 최초라고 주장하는 회사들에 대해 회의적이었으나, LG 투명폰이야말로 세계 최초라는 칭호가 어울리는 휴대폰”이라고 극찬했다.

이 제품은 오는 5월 유럽과 아시아 시장부터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LG전자 MC사업본부 안승권 사장은 “휴대폰의 미래가 궁금하다면 LG전자에서 그 답을 얻을 수 있다”며, “LG전자는 세계가 인정하는 디자인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누구도 시도하지 않은 새로운 휴대폰 트렌드를 창조하는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