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소니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윤여을, www.sony.co.kr)는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컴팩트한 사이즈와 300g의 초소형 무게로 휴대가 간편하고, 대용량 HDD 탑재해 장시간 촬영 및 편집이 간편한 HDD형 핸디캠 신제품 3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 선보이는 핸디캠 신제품 3종은 대용량 80GB HDD 탑재한 ‘DCR-SR87’ 및 ‘DCR-SR67’, 60GB HDD 탑재한 ‘DCR-SR47’로, 소리까지 당겨 찍는 ‘보이스 줌(Voice Zoom)’, 저장매체 선택이 자유로운 ‘하이브리드(Hybrid)’, 고배율 광학 60배 줌 기능 등 소니 핸디캠만의 프리미엄 기능 계승하면서, LCD 개폐만으로 단 1.3초 만에 전원 온/오프가 가능한 ‘퀵 스타트-업(Quick Start-Up)’, 사용자가 간편하게 원하는 자막이나 배경음악을 삽입할 수 있는 ‘이데코(eDeco)’ 편집기능 등 2009년형 업그레이드 편의기능을 대폭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대용량 HDD에 다양한 편의기능 추가로 탑재하고도 사이즈는 300g으로 더 작고 가벼워져 한 손에 쏙 들어오는 머그컵 만한 크기와 무게를 자랑한다.

소니 코리아 핸디캠 담당 이상운 프로덕트 매니저는 “이번에 선보이는 HDD형 핸디캠 신제품 3종은 소니 핸디캠만의 프리미엄 기능에 2009년형 업그레이드 편의기능을 추가로 갖추고도 더 작아진 사이즈와 무게로 사용편의성을 대폭 강화해 소비자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제품”이라며 “2009년은 특히 가족 사용자의 동영상 제작 니즈 증가와 함께 HDD형 제품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이번 핸디캠 신제품 3종 이외에도 다양한 제품을 시장에 선보이며 캠코더 시장 리딩 브랜드로서 소니 핸디캠의 위상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고 가벼워 휴대가 용이한 초소형 사이즈와 용량 걱정 없는 대용량 HDD

이번에 출시한 HDD형 핸디캠 3종은 가로/세로/폭이 각각 6cm, 6.2cm, 10.5cm로 휴대용 머그컵 만큼 작고 아담한 사이즈를 자랑하며, 초소형 300g으로 사과 하나 정도의 무게에 불과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휴대가 가능하다.

또한 80GB HDD를 탑재한 DCR-SR87과 DCR-SR67은 최대 61시간, 60GB HDD를 탑재한 DCR-SR47은 최대 45시간 40분까지 영상촬영이 가능해 용량 걱정 없이 촬영할 수 있으며, DCR-SR47 및 DCR-SR67은 광학 60배 줌, DCR-SR87은 광학 25배 줌 기능을 지원해 원하는 순간과 장면을 사용자 필요에 따라 기록할 수 있다.

소니 핸디캠의 2009년형 업그레이드 편의기능

신제품 핸디캠 3종은 소니만의 프리미엄 기능을 계승하면서 2009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편의기능을 대거 탑재했다. 특히 LCD를 여는 것과 동시에 전원이 켜지는 ‘퀵 스타트-업(Quick Start-Up)’ 기능은 불과 1.3초 만에 전원이 켜져 놓치고 싶지 않은 결정적인 순간을 생생한 영상으로 담을 수 있도록 했다.

소니 코리아가 최근 육아 커뮤니티 ‘맘스홀릭 베이비’와 실시한 설문조사 에 따르면 전체 설문참석자 중 76.9%에 달하는 941명이 캠코더가 가장 필요한 때를 ‘아이의 성장과정을 찍고 싶을 때’로 응답해, 아이가 옹알이나 걸음마를 시작하는 것과 같이 결코 놓치고 싶지 않은 순간의 장면을 ‘퀵 스타트-업’ 기능을 통해 신속하게 담을 수 있어 캠코더의 주요 구매층인 가족 사용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편집 소프트웨어인 ‘픽쳐 모션 브라우저’도 사용자가 원하는 자막이나 배경음악을 손쉽게 편집하고 설정할 수 있는 ‘이데코(eDeco)’ 기능, 개별 영상을 연속적인 파노라마 영상처럼 부드럽고 자연스럽게 연결해 주는 ‘무비 트레이서(Movie Tracer)’ 기능 등을 새롭게 갖춰 재미있고 간편하게 편집하고 인터넷에 업로드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 됐다.

그 밖에도 6.7cm(2.7 형) 와이드 터치 LCD, 프리미엄 칼자이스 렌즈, 촬영한 영상을 간편하게 찾아볼 다양한 인덱스 기능, 초보자도 부담 없이 쉽게 촬영할 수 있는 ‘이지 핸디캠’ 기능, 상황에 따라 조리개와 셔터스피드 값을 최적으로 설정해 주는 ‘장면선택 촬영’ 기능, 5.1채널 돌비 서라운드 기능 등 소니 핸디캠만의 다채로운 기능도 모두 갖췄다.

한편 새롭게 선보인 DVD라이터 ‘VRD-P1’은 촬영한 영상을 원터치 만으로 간편하게 DVD로 제작할 수 있는 제품이며, 이번에 출시된 HDD 핸디캠 신제품 3종과 호환된다. VRD-P1은 별도 전원 없이 핸디캠과 USB케이블로 연결해 핸디캠의 전원으로 DVD를 제작하거나 TV에 연결해 영상을 재생시킬 수 있는 초간편 사용법이 특징이다.

신제품 소니 핸디캠 3종 의 가격은 각각 DCR-SR47 69만 8천원, DCR-SR67 74만 8천원, DCR-SR87 79만 8천원이며, 2월 2일부터 8일까지 소니 스타일 홈페이지(www.sonystyle.co.kr)와 소니 공식 대리점에서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핸디캠 신제품 3종과 함께 선보인 DVD라이터 VRD-P1의 가격은 16만 9천원이며 2월 2일부터 15일까지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소니스타일 홈페이지(www.sonystyle.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출처: 소니코리아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