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글은 마쓰시타의 파나소닉과 함께 사진 및 동영상 등의 인터넷 콘텐츠를 보여주는 텔레비전을 개발 중이다.


파나소닉은 성명서를 통해 TV는 올 봄 출시될 예정이며 사용자는 직접 구글의 동영상 공유 웹사이트 유튜브에서 동영상을 검색하고 무료 온라인 사진 공유 서비스를 제공하는 구글의 Picasa 웹 앨범을 볼 수 있다고 발표했다.


또한 성명서에서 파나소닉 소비가전 담당 부사장 Merwan Mereby는 유튜브와 구글의 Picasa 웹 앨범과의 협력은 인터넷의 자연스러운 진화를 선도하고 고화질 TV로 확장한다는 자사의 의지를 선명하게 보여주는 예라고 강조했다.


소식이 전해지자 주식시장 개장직후 마쓰시타의 주가는 상승했지만 동부표준시 오후 8:08이 되자 1.8% 하락하여 2,150엔으로 내려앉아 니케이평균주가지수 기준으로 0.7% 하락을 기록했다.


작년 말, 세계 최대 플라즈마 TV 제조업체 마쓰시타는 LCD 합작회사를 장악하고 새로운 공장을 지어 자사의 평면 패널 TV 시장 전략에 커다란 전환을 가져올 것이라고 했다.


마쓰시타는 지금까지 플라즈마 디스플레이에 공격적인 투자를 해왔으며 이 분야가 37인치 이상의 평면 TV용으로 가장 비용 면에서 효과적인 기술이라고 믿어왔다. 한편, 소형 TV용 LCD 패널은 외부에서 조달해왔다.


출처 Reuters

반응형

+ Recent posts